[라 광야] 박노해 사진전 - 빛으로 쓴 시
박노해 사진전 [라 광야]

 
진심은 언제나 통합니다..
 글쓴이 : 김은혜
작성일 : 10-01-29 01:02 조회 : 3,086  



아이가 태어난지 2년째,
저희는 언제나 어떤일에나 항상 아이를 데리고 다닙니다
즐거운일도, 혹은 슬프고 힘든일도
늘 항상하는 것이 가족, 이라는 생각에서요

이번 사진전도 너무 오고싶어서
신랑까지 시간이 모두 맞는 날을 기다리고 기다려
어제저녁 다행히 다녀올 수 있었습니다

참으로 많은 반성과 , 앞으로의 계획과
너무나 많은것으로 가득가득 채워올 수 있는 값지고 소중한 그런 전시였고
따뜻한 시간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저희 2살 아가는 폭격으로 모든것을 한순간에 잃은 소녀의 사진을 보고
언니가 슬퍼, 라고 이야기하며 한참을 그 사진을 보고있었습니다
누가 소녀의 슬픔을 아가에게 말해준 것도 아닌데
소녀의 슬픔을 느끼는 우리아가를 보며
진심은 가장 순수한 마음과 통하는 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는 십대부터 늘 의아했습니다
누가 전쟁과 폭력을 원하는걸까
이렇게 많은 희생과 피를 원하는 전쟁을 원하는 사람이 과연 누굴까

너와 내가, 우리 모두 한사람 한사람이
전쟁의 종식과 평화를 원한다면
우리가 사는 이 지구에는 참된 평화가 오지 않을까

한걸음씩, 작은 첫걸음부터 시작한다면
언젠가 이렇게 모두의 진심이 지구에 통하는 그런 날이 오리라 믿습니다


좋은 전시 너무 갑사합니다
그리고 저희 아가 이렇게 이쁘게 찍어주셔서 너무 고마워요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음악영상] 라 광야展 영상도록! 다운받아가세요~ (9) 라 광야 01-18 33074
공지 <라 광야>展에 와주신 모든 분들 고맙습니다! 라 광야 02-12 23132
공지 [작가와의 대화 4] 지금바로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하는 것이 희망… (3) 라 광야 01-27 32180
공지 [작가와의 대화 3] "전쟁을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있나요?" 라 광야 01-25 32270
공지 [작가와의 대화 1] 지구시대, '자기 존재의 발 밑을 돌아보… (1) 라 광야 01-16 29618
공지 [대학생과의 대화 3] "진리를 알려고 하는가, 진리를 살려고 하… (1) 라 광야 01-28 31196
공지 [작가와의 대화 2] "영혼이 부르는 대로 가다 보니 그 현장이 저… 라 광야 08-03 24643
공지 [대학생과의 대화 2] 저항하지 않으면 젊음이 아닙니다 라 광야 01-25 29791
공지 [대학생과의 대화 1] 어떻게 사람의 심장이 둘로 나뉘어질 수 있… 라 광야 01-21 30529
134 안타깝기 그지없는 '라광야' (1) 오현희 01-29 3366
133 보고싶었던 사진전 (1) 이영경 01-29 3257
132 피스맘이 <라 광야전>을 보고 돌아와 ... (2) 성백엽 01-29 3263
131 진심은 언제나 통합니다.. 김은혜 01-29 3087
130 [후기]사진전을 보니 간절히 기도하게 됩니다. 서유리아 01-29 2777
129 마지막날이군요... 이명준 01-28 2920
128 [후기] 몸과 마음을 가득 채워왔습니다. (1) 심은정 01-28 2691
127 태양은 세상의 모든 것을 따사롭게 비추지요. 이명옥 01-28 3131
126 라 광야의 무지개처럼 살겠습니다 :-) (1) 빛냥 01-28 3240
125 [후기] 내 슬픔이 멈추지 않았던 <라광야> 전을 보고 와서… 그린로즈 01-28 3350
124 [대학생과의 대화 3] "진리를 알려고 하는가, 진리를 살려고 하… (1) 라 광야 01-28 31196
123 [후기] 노동의 새벽 사진전 김창규 01-27 3270
122 [후기] 날마다 싸워야 하는 것은 제 자신이란걸 배웠습니다. 이지연 01-27 2626
121 [후기] 사진전 정말 감사합니다. (1) 엄성윤 01-27 3177
120 [작가와의 대화 4] 지금바로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하는 것이 희망… (3) 라 광야 01-27 3218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