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 광야] 박노해 사진전 - 빛으로 쓴 시
박노해 사진전 [라 광야]

 
[라 광야-박노해 사진전] 평화운동가가 된 박노해
 글쓴이 : 박정은
작성일 : 10-01-20 22:04 조회 : 3,053  

제 블로그에 올린 후기입니다. ^^



지난 토요일, 학교 후배와 함께 박노해 사진전에 다녀왔습니다. :)

'노동운동가이며 시인인 그가 사진전을...?'

궁금한 마음에 그가 잡혀 들어갔던 중부 경찰서 맞은 편의
갤러리 M으로 향합니다.



작은 갤러리에 흑백 사진들이 전시되어 있고,
사진보다 많은 사람들이 전시를 관람하고 있습니다.

깜빡잊고 메모리를 안가져가서 휴대폰으로 찍었더니 사진이 흠률하네요. =_=


무엇보다, 따뜻한 차가 우리를 반깁니다.



따뜻한 샤이 드세요.

"총알은 언젠가 바닥이 나겠지만 샤이를 마시는 건 영원하지요.
먼데서 온 친구여, 우리 함께 갓 구운 빵과 샤이를 듭시다."
박노해 시인이 찾아간 전쟁과 가난의 별 그 어느 곳에서나
사람들은 따뜻한 차 한 잔 하고 가라며 손을 잡아끌었습니다.
새해 ' 라 광야'전에 오신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따뜻한 차는 얼어붙었던 몸을 녹이고,
당분 가득한 달디단 물은 새로운 에너지를 만들어냅니다.

한 잔 마시면 이방인,
두 잔 마시면 친구,
세 잔 마시면 가족이라는 차의 힘입니다.

사진전은 10년동안 궁금하던 그가
무엇을 하고 있었나를 보여주었습니다.

처음의 그 마음을 간직하며
우리나라에서 지금은 그 세상을 넓혀
분쟁이 있는 세계 곳곳을 돌며 평화운동가로서
자리를 잡은 박노해씨를 만날 수 잇는 시간이었습니다.

사진을 보는 동안, 노래 선물이 도착합니다.



대학교에서 뒤적이던 민중가요 책에서
불러보았던 아득한 노래가 중얼중얼 입가를 맴돕니다.

박노해씨의 모습도 보입니다.



이라크에서, 이스라엘에서, 터키에서
분쟁의 현장에서 사진을 기억하려 도록을 하나 샀습니다.

그리고, 올해 태어날 제 딸에게 첫번째 선물이 생겼습니다. :)


사람만이 희망이다.

박노해

희망찬 사람은
그 자신이 희망이다.

길을 찾는 사람은
그 자신이 새 길이다.

참 좋은 사람은
그 사람이 이미 좋은 세상이다.

사람 속에 들어있다.
사람에서 시작된다.

다시 사람만이 희망이다.

* 라 광야 전시회 : http://www.ra-wilderness.com

- 전시기간 : 2010.01.07 ∼ 2010.01.28
- 입장료 : 무료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음악영상] 라 광야展 영상도록! 다운받아가세요~ (9) 라 광야 01-18 18714
공지 <라 광야>展에 와주신 모든 분들 고맙습니다! 라 광야 02-12 11061
공지 [작가와의 대화 4] 지금바로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하는 것이 희망… (3) 라 광야 01-27 17788
공지 [작가와의 대화 3] "전쟁을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있나요?" 라 광야 01-25 17796
공지 [작가와의 대화 1] 지구시대, '자기 존재의 발 밑을 돌아보… (1) 라 광야 01-16 17430
공지 [대학생과의 대화 3] "진리를 알려고 하는가, 진리를 살려고 하… (1) 라 광야 01-28 19183
공지 [작가와의 대화 2] "영혼이 부르는 대로 가다 보니 그 현장이 저… 라 광야 08-03 12394
공지 [대학생과의 대화 2] 저항하지 않으면 젊음이 아닙니다 라 광야 01-25 17316
공지 [대학생과의 대화 1] 어떻게 사람의 심장이 둘로 나뉘어질 수 있… 라 광야 01-21 18417
89 [후기] 달콤하고 따뜻했던 전시 koooooks 01-21 1993
88 작가와의 대화를 듣고.. 바람꽃 01-21 1829
87 음주시인의 노래이야기-박노해 시인과 샤이를 마시며 손병휘 01-21 2434
86 [후기] 박노해를 만나다 이광용 아… 01-21 1971
85 [사진후기] 박노해, 평화, 사진, 나눔문화, 책에봐라 01-21 1881
84 라 광야, 폭력의 세상에서 만나는 환대와 희망 하승우 01-21 1656
83 [대학생과의 대화 1] 어떻게 사람의 심장이 둘로 나뉘어질 수 있… 라 광야 01-21 18417
82 [라 광야-박노해 사진전] 평화운동가가 된 박노해 박정은 01-20 3054
81 분쟁과 빈곤지역돌며 사랑과 평화를 전달하는 전도사 된 박노해 … 황수진 01-20 1984
80 "라광야"를 다녀오며, 이수남 01-20 1934
79 [후기] 라광야 사진전... 김찬희 01-20 1759
78 도록 잘 받아보았습니다~ ^^ 김미혜 01-20 1710
77 앗살람 알라이쿰! 유승연 01-20 2084
76 라 광야에서 인연이 된 분들에게 드리는 선물 라 광야 01-19 2170
75 강운구 선생님의 "말"을 읽고서... 바람꽃 01-19 205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