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 광야] 박노해 사진전 - 빛으로 쓴 시
박노해 사진전 [라 광야]

 
2010년 10월, 박노해 사진전 <나 거기에 그들처럼>에 초대합니다
 글쓴이 : 라 광야
작성일 : 10-09-26 16:19 조회 : 2,063  
이 가을날, 시인과 떠나는 지구마을 골목길
아프리카, 중동, 아시아, 중남미 현장에서 기록해온
박노해의 흑백 필름사진 120점이 마침내 우리 앞에 펼쳐진다.
에티오피아의 아침을 여는 '분나 세레모니' (커피 의례)와
쿠르드 아이들의 '지상에서 가장 슬픈 비밀공연'의 순간까지.
체 게바라가 총살당한 라 이게라에서 안데스 고원의 가장 높은 
께로족 마을까지, 긴장음이 가시지 않은 다르푸르 난민촌에서
이라크, 레바논, 팔레스타인, 아시아 등의 분쟁현장까지.

박노해의 흑백 필름사진에서는 시가 울려온다
시인이자 노동자이자 혁명가로 온몸을 던져 살아온 박노해는
“사랑이 없다면, 나는 살아도 산 것이 아니다”는 영혼의 부르짖음으로,
지난 10여 년 동안 국경 너머 가난과 분쟁의 현장을 두 발로 걸어왔다.
그는 현실을 최대한 비참하게도, 최대한 아름답게 보여주지도 않는다.
도저히 견딜 수 없는 상황 속에서도 삶을 포기하지 않는 강인함에서 
인간의 위엄을 응시한다. 박노해의 흑백 필름사진에서는 詩가 울려온다.
이기명 (한국매그넘에이전트 대표) <기획의 글>에서
그곳에서 오래된 희망이 희미하게 빛나고 있었다
아프리카...중동...아시아...중남미... 세계화의 모순이 내리꽂힌
인류의 가장 아픈 자리이자, 오래된 희망이 빛나고 있는 그곳. 
우리가 가야할 미래의 목적지에서 우리를 부르는 사람들.
오늘 '최후의 영토'에 살아 숨쉬고 있는 '최초의사람'을 만난다.
“기쁨이 없고 노래가 없는 노동은 삶이 아니지요. 
그라시아스 알 라 비다. 내 삶에 감사합니다.” 


 

 

 

“혁명이란, 새로운 것을 만드는 것이 아니라 
본성대로 돌려 놓는 것이고, 참모습을 되찾는 것이니. 
그곳에서는 그들처럼, 나 거기에 그들처럼.
내 아름다운 것들은 다 제자리에 있다” 
박노해
전시기간 | 2010년 10월 7일(목) - 10월 25일(월)
전시장소 |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본관
관람시간 | 오전 11:00 - 오후 8:30 (금,토,일은 9시까지)
관 람 료 | 3,000원 (6세 이하 65세 이상 무료)
작가의 뜻에 따라 사진전의 수익금은 글로벌 평화나눔과 생명을 살리는 일에 쓰입니다
<나 거기에 그들처럼> 홈페이지(www.likethem.kr)에서 대표 전시작 감상, 박노해 시인의 글과 
사진 설명을 보실 수 있으며, 작가와의 대화 참석 신청, 단체관람 예약을 하실 수 있습니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음악영상] 라 광야展 영상도록! 다운받아가세요~ (9) 라 광야 01-18 13118
공지 <라 광야>展에 와주신 모든 분들 고맙습니다! 라 광야 02-12 7206
공지 [작가와의 대화 4] 지금바로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하는 것이 희망… (3) 라 광야 01-27 12800
공지 [작가와의 대화 3] "전쟁을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있나요?" 라 광야 01-25 12547
공지 [작가와의 대화 1] 지구시대, '자기 존재의 발 밑을 돌아보… (1) 라 광야 01-16 13384
공지 [대학생과의 대화 3] "진리를 알려고 하는가, 진리를 살려고 하… (1) 라 광야 01-28 15381
공지 [작가와의 대화 2] "영혼이 부르는 대로 가다 보니 그 현장이 저… 라 광야 08-03 8201
공지 [대학생과의 대화 2] 저항하지 않으면 젊음이 아닙니다 라 광야 01-25 13425
공지 [대학생과의 대화 1] 어떻게 사람의 심장이 둘로 나뉘어질 수 있… 라 광야 01-21 14518
149 <사람만이 희망이다> 박노해의 옥중에세이 10년 만에 복간 라 광야 06-28 2764
148 <나눔문화> 메일링 신청하기 라 광야 11-16 9202
147 2010년 10월, 박노해 사진전 <나 거기에 그들처럼>에 초… 라 광야 09-26 2064
146 [작가와의 대화 2] "영혼이 부르는 대로 가다 보니 그 현장이 저… 라 광야 08-03 8201
145 태양의 광야 너머로 떠오르는 신성한 무지개 speranza 03-02 3137
144 오늘, 국회 아프간 재파병 통과! 불의한 전범국가, 코리아 나눔문화 02-25 2501
143 "이런 전시 처음이야" 소문난 <라 광야>展의 새로운 전시… 라 광야 02-12 2291
142 <라 광야>展에 와주신 모든 분들 고맙습니다! 라 광야 02-12 7206
141 박노해시인의 '라광야'전을 다녀와서. 차니 02-05 3401
140 2010년에는 꼭 나눔의 실천을 목표로.. 신작 02-05 2347
139 [라 광야]展을 마치며, 박노해 시인의 평화활동에 함께하는 방법… 라 광야 02-04 2641
138 나눔문화 한양희 02-03 2265
137 알기 쉽게 정리한 <중동-이슬람>해설집, '살람 야 중… 라 광야 02-02 3708
136 사진전 잘봤습니다.^^ (1) 김재상 02-01 2848
135 제가 받은 새해 선물, '라 광야' 사진집 (1) 하루 02-01 5261
 1  2  3  4  5  6  7  8  9  10